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본문으로 바로가기

KIOM 뉴스

뒤로 앞으로

센터소개

KIOM 뉴스 상세보기
제목 ‘계지복령환’우울증 치료 임상2상시험 승인
분류 보도자료 기사링크
작성자 홍보협력팀 등록일 2018-11-20 조회수 109

계지복령환우울증 치료 임상2상시험 승인

다빈도 한약처방계지복령환우울증 치료 효능 검증위한 임상시험 승인

기존 한약제제에서 항우울 효능 발견해 임상시험 승인된 첫 사례

다빈도 한약처방인계지복령환으로 우울증 치료를 위한 안전성과 유효성을 규명하는 임상시험이 곧 진행될 예정이다.

 

한국한의학연구원(원장 김종열, www.kiom.re.kr, 이하 한의학연)은 한약처방 계지복령환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품목허가용 임상시험계획(IND)을 승인받아 주요우울장애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2상시험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계지복령환은 계지, 복령, 목단피, 도인, 작약으로 구성된 처방으로 활혈거어(活血祛瘀) 효능이 있어 주로 갱년기장애, 월경이상, 타박상 등 어혈(瘀血) 제거에 사용되는 한약 처방중 하나로 임상에서 사용빈도가 매우 높다.

계지복령환(桂枝茯?丸) : 금궤요략(金?要略)에 최초로 수록된 처방으로 계지(桂枝), 복령(茯?), 목단(牧丹), 도인(桃仁), 작약(芍藥)으로 구성된 어혈증의 대표적인 처방임

활혈거어(活血祛瘀) : 혈액 순환을 원활하게 하며 막히거나 정체되어 있는 어혈(瘀血)을 제거하는 효능이 있는 약재

어혈(瘀血) : 몸에 혈액이 제대로 돌지 못하여 한 곳에 정체되어 있는 증세

 

한의학에서는 우울증을 크게 기울(氣鬱), 울화(鬱火), 기허(氣虛) 등으로 나누어 진단 및 치료를 하고 있으며, 대부분의 경우 기 순환 장애에 따른 혈액 순환 장애가 수반된다.

기울(氣鬱) : 울증의 하나로 기분이 우울하고 머리가 아프며 가슴이 답답한 증상

울화(鬱火) : 양기(陽氣)가 몰려서 생긴 화증(火證)으로 머리가 몹시 아프고 눈이 충혈되기도 함

기허(氣虛) : 원기가 부족하거나 약해진 것. 얼굴이 창백하고 식욕이 부진하며 어지럽고 권태감과 무력감이 심함

 

연구팀은 계지복령환이 활혈거어 작용으로 혈액 순환 장애를 해소하고 정신적 안정을 유도해 우울증에 효과를 보이는 것에 착안해 우울 동물모델 효력시험을 통해 계지복령환의 항우울 효과를 확인했다.

 

이번 임상시험은 대전대학교 둔산한방병원 한방신경정신과 정인철 교수팀과 공동연구로 진행할 예정이다. 임상연구를 통해 계지복령환의 우울증 치료 효능이 규명되면, 기존 효능·효과에 우울증이 추가되어 우울증 치료제로 시판될 예정이다.

 

연구책임자인 한의학연 이미영 책임연구원은 시판되고 있는 한약제제에서 항우울 효능을 찾아 임상시험 승인을 받은 것은 이번 사례가 국내 첫 시도라며 향후 임상시험을 통한 유효성 검증을 완료해 한약제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최근 우울증 뿐 아니라 기분부전장애, 범불안장애 등 정신신경계 환자의 증가에 따라 우울증 치료제가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추세로, 새로운 치료제에 대한 사회적 요구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이번 임상시험 승인을 통해 전통 한약처방을 활용한 정신신경계 질환의 치료에 새로운 길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전글 한의학연, 홍보영상 공모전 접수 연장
다음글 베트남 하노이에 ‘전통의학 공동연구센터’ 개소

비밀번호 확인

비밀번호 확인

확인 닫기

  • 콘텐츠 담당자

    담당부서 : 홍보협력팀   /  담당자 : 김연경   /  연락처 : 042-868-9412
  • 콘텐츠 만족도

    등록하기

비밀번호 확인

비밀번호 확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