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본문으로 바로가기

KIOM 뉴스

뒤로 앞으로

센터소개

KIOM 뉴스 상세보기
제목 한의학연-경희대 국제심포지엄 공동개최
분류 보도자료 기사링크
작성자 홍보협력팀 등록일 2019-05-22 조회수 57

한의학연-경희대 국제심포지엄 공동개최

한국, 영국, 오스트리아, 프랑스, 미국, 중국 등 세계 석학들 한자리에

인문학 관점에서 한의학 재해석 및 융합을 위한 방안 모색

 

한국한의학연구원(원장 김종열, KIOM, www.kiom.re.kr, 이하 한의학연)은 경희대 한의과대학과 잠재적 대안으로서의 동아시아 의학(East Asian Medicine as an Alternative Potential)’을 주제로 22() 경희대 한의학관에서 공동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한의학연 개원 25주년 및 경희대 개교 70주년을 기념해 기획됐다. 한의학을 포함한 전통의학을 인문학적 관점에서 재해석하고 융합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됐다. 한국, 영국, 오스트리아, 프랑스, 미국, 중국의 인문학·전통의학· 분야 석학들이 강연에 나섰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영국 옥스퍼드대 데니스 노블(Denis Noble) 교수가 전통의학의 다중스케일 시스템 분석을 주제로 기조강연을 진행했다. 이후 오스트리아 비엔나대 프리드리히 발러(Friedrich Wallner) 교수가 구성적 실재론 - 전통의학을 이해하는 열쇠에 대해 발표했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프랑스 디드로대 프랑수아 줄리앙(Francois Jullien) 교수의 사이(Between)의 부재’, 중국 북경대 릴리 라이(Lili Lai) 교수의소수민족의학의 형성발표가 이어졌다. 또 미국 시카고대 주디스 파쿼(Judith Farquhar) 교수가 동시대 동아시아 의학에서의 완고함을 주제로 강연했다.

 

발표 후에는 국민대 김환석 교수가 좌장을 맡아 잠재적 대안으로서의 동아시아 의학을 주제로 토론이 진행됐다.

 

한의학연 김종열 원장은 한의학이 국내를 넘어 세계인의 의학으로 발전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분야와의 융합을 통한 저변 및 외연의 확장이 필요하다이번 심포지엄에서 나눈 세계 각국 석학들의 강연과 토론이 한의학이 주도하는 미래의학의 밑거름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전글 한의약 R&D 혁신! 산업현장에서 찾다!
다음글 한의학연, 원광대와 ‘고위험 부위 초음파 유도하 자침 핸드북’발간

비밀번호 확인

비밀번호 확인

확인 닫기

  • 콘텐츠 담당자

    담당부서 : 홍보협력팀   /  담당자 : 김연경   /  연락처 : 042-868-9412
  • 콘텐츠 만족도

    등록하기

비밀번호 확인

비밀번호 확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