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KIOM뉴스

보도자료 [보도자료] 온병학 고전‘임증지남의안’온라인에서 만나다
  • 작성자디지털홍보팀
  • 등록일2023-10-25
  • 조회수419


온병학 고전 임증지남의안온라인에서 만나다

- 한의학연, 한의학고전DB임증지남의안무료 공개 -


 

한국한의학연구원(원장 이진용, 이하 한의학연) 한의약데이터부 고문헌 연구팀이 한의학고전DB(https://mediclassics.kr/books/163/) 임증지남의안(臨證指南醫案)을 무료로 공개했다.

임증지남의안은 중국 청나라 섭계*라는 인물이 편찬하고 섭계의 제자 화수운 등이 수집하고 정리해 1766년에 간행된 의서이다.

*섭계: 중국 청나라 때의 저명한 의학자, 임증지남의안, 온열론, 속각임증지남 의안, 유과요략, 본사방석의등 여러 서적이 문인들에 의해 수집, 간행되었음.

섭계가 치료했던 임상 사례를 중심으로 증후와 치료 이론, 처방한 방약을 병증별로 모아 간행한 것으로, 이전 의가의 의론을 계승 하면서도 독창적인 변증논치를 제시했다는 의의를 지닌다.

오국통, 왕맹영 등 온병학자들에게 큰 영향을 줘 오늘날 온병학(溫病學) 형성에 적지 않은 기여를 한 전통 의학 서적으로 평가받고 있다.

2020년 종이책으로 출간된 후 임상의들에게 알려졌으나 1,330페이지에 달하는 방대한 분량으로 자료 검색에 어려움이 많다는 의견이 있었다.

이에 한의학연은임증지남의안(조원준 번역) 한의학고전DB를 통해 일반에 무료로 공개했다.

한의학연 고문헌 연구팀은 그동안 해당 임증지남의안의 번역을 기획하고 선행연구 및 판본조사를 기반으로 원문 텍스트를 구축하여 외부 역자와 함께 번역을 진행했다.

한의학고전DB에는 표점 된 원문과 한글 번역문을 모두 실었으며 이 책을 처음 접하는 독자들을 위해 <간편 해제>를 함께 실어 내용의 이해를 돕도록 했다.

한의학연은 팬데믹 사태를 거치면서 온병학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이 책에 대한 교육 및 임상 현장에서의 수요가 높아질 것으로 보이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본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한의학연구원 기본사업 과제를 통해 수행됐다.


첨부파일
  • [보도자료]_온병학_고전‘임증지남의안’온라인에서_만나다.hwp (153.5KB/ 다운로드 52 회) 다운로드
  • 임증지남의안_권1_본문.png (209.84KB/ 다운로드 49 회) 다운로드

콘텐츠 하단정보

콘텐츠 정보책임자

  • 담당자김백선(042-869-9656) kbskiom@kiom.re.kr

최근 수정일 2023-01-17

콘텐츠 만족도 조사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